지리산뱀사골 고로쇠수액


 
 

채취지역

  • 공기와 물이 맑고, 토질이 좋고, 일교차가 큰 해발 600~1700M고지대인 지리산 뱀사골, 달궁,반야봉 일원에서 약 100여농가가 산림청의 국유림양여를 받아 수액을 채취하며 최고의 고로쇠나무의 군락지로 형성되어 고로쇠 수액의 원산지로 불리우고 있으며 특히 지리산 뱀사골에서 채취한 고로쇠수액이 전국에서 가장 질이 좋은 수액이 생산됩니다.

채취시기

  • 채취시기는 매년 우수 무렵부터 채취하여 경칩을 전후(2.18~3.31)하여 약 45일 정도 절정을 이룹니다. 요즈음 온난화 현상으로 2월초부터 채취가 시작되어 4월말까지 채취를 합니다. 그 시기의 온도에 따라 약간 일찍 수액을 받을 수도 있고, 추우면 늦쳐질 수도 있습니다. 냉장 보관시설이 보편화 되면서 5월말까지 판매가 됩니다.채취량은 한나무에서 1일 0.5~4L정도 이며, 밤에는 영하(-3~-4)로 내려가고 낮에는 영상 10도 정도로 올라가고 바람이 불지 않는 맑은 날에만 고로쇠 수액을 채취할 수 있습니다. 밤에 얼지 않거나, 낮에 춥거나. 너무 덥거나(영상 15도이상) 바람이 불어도 고로쇠 수액을 채취하기 힘듭니다.

채취방법

  • 수간에 드릴로 구멍을 뚫음
  • 구멍의 위치 : 지표면에서 1m 이내
  • 구멍의 크기 : 지름 0.8cm이내, 깊이 1.5cm 이내
  • 구멍의 수
  • 구멍에 호스 또는 실리콘마개(콜크)를 부착하여 채취한다.
  • 채취가 끝난 직후 호스 또는 실리콘마개를 제거하고 포르말린, 디메틸(Dimethyl-4) 등 살균제를 도포하여
    목질 부후균이 침입하지 못하게 하여야 한다.
  • 호스 연결식에 의한 수액 채취시 종선은 위생적으로 관리 소독하고 지선은 모두 제거하는 등 수액 채취에 따라 발생하는 쓰레기는 모두 수거하여야 한다. 고로쇠 수액은 아침과 저녁에 온도차이가 많이 나야 맛있고 더욱 좋다고 하는데 우리나라는 기후 조건이 알맞아 고로쇠 수액이 아주 좋습니다.

< !! 뱀사골고로쇠수액은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.>